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8 19:41

  • 뉴스종합 > 경제

추석명절 선물세트 과대포장 단속

기사입력 2021-09-07 17: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추석 명절을 맞아 선물 세트 등의 과대포장 점검에 나선다.

전북도는 추석 명절을 맞아 선물세트 등 과대포장 행위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930일까지 대형 유통업계 중심으로 재포장 및 과대포장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재포장 및 과대포장으로 인한 소비자의 비용부담을 줄이고 불필요한 자원 낭비 방지와 쓰레기 발생량을 줄이기 위해 시행된다.

백화점, 대형할인점, 유통판매업소 등을 대상으로 도와 시, 한국환경공단이 함께 합동점검반을 편성하여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대상 품목은 명절에 판매량이 많은 제과류, 주류, 화장품류, 잡화류 등의 선물세트(종합제품)으로 포장 횟수 2차 이내, 포장공간비율 25% 이상의 포장방법 준수 여부를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포장기준을 위반한 것으로 예상되는 제품에 대해서는 포장검사명령을 실시해 한국환경공단이나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의 전문 검사기관에서 검사받도록 명령하고 검사 결과에 따라 위반한 제조수입자에게 최대 3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지난해 설과 추석 명절에는 합동점검을 통해 도내 대형마트 등에서 판매되는 과대포장 의심제품 82건에 대해 포장검사 전문기관에 검사를 의뢰하여 3건 적발하고 위반업체 소재지 해당 자치단체에 처분요청 조치한 바 있다.   양경미 기자

 

 

 

양경미 (kimjenews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