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8 19:41

  • 뉴스종합 > 보건복지

부모님의 안전을 위해 추석인사는 비대면으로

▶ 노인복지시설 입소자의 안전을 위한 면회기준 강화 및 방역실태 점검

기사입력 2021-09-02 20:0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전라북도가 추석 기간 노인복지시설의 강화된 면회기준을 홍보하고 방역기준 준수 여부를 점검한다.

전북도는 2일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높은 도내 527개 노인복지시설에 추석기간 동안 입소자들이 시설에서 비접촉 방식으로 추석을 맞이할 수 있도록 점검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화된 면회기준에 따라 거리두기 4단계 지역 내 시설에서는 면회가 금지되며 3단계 이하 지역에서는 비접촉 면회만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전북도는 보호자와 요양시설 입소 어르신 간 비접촉 방식으로 안부 확인 및 소통할 수 있도록 온라인을 적극 활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추석을 맞이하여 시설에서는 비접촉 방식의 추석 나기를 위해 보호자로부터 받은 어르신과의 추억이 담긴 사진이나 영상 편지 등을 전달하는 등 입소 어르신들이 외롭지 않은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각종 노력을 다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설종사자들은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21회 선제 검사로 노인복지시설의 코로나19 방역망 사수에 사활을 걸고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요양시설의 면회기준이 강화됨에 따라 영상통화를 통해 안부 확인과 추석 덕담을 나누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라고 말하며, “노인복지시설 입소 어르신들의 안전을 위해 가급적 비대면 방식을 통해 추석을 맞이하시길 부탁드린다.”라고 전하였다.   양경미 기자

 

양경미 (kimjenewsk@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